두레학교는 기독교의 가치를 습득한 인재를 양성하는 12년제 기독대안학교입니다.
두레학교
로그인 회원가입 id/pw찾기
학교소개 두레교육 입학안내 초등방 중.고등부 두레배움터 두레한마당
  공지사항
  사랑의 편지
  7-새론반
  7-세윤반
  8-효정반
  8-세준반
  9-칠성반
  10-진희반
  11-소연반
  12-제현반
  동아리방
  학생회방
  교사방
 
작성일 : 19-10-06 14:01
10월 2주 사랑의 편지(This Too Shall Pass Away)
 글쓴이 : 두레학교
조회 : 70  

2019102주 사랑의 편지

This Too Shall Pass Away / 교사 정새론

 

옛날 옛날에 저~~어기 중동 어디메에 한 은세공사가 살고 있었어요.

알다시피 은세공사는 은으로 된 여러 제품을 만들고 거기에 글귀나 그림을 새기는 일을 하는 사람이지요.

그 은세공사는 자타공인 나라에서 가장 뛰어난 기술을 가지고 있는 장인이었어요.

어느 날 멋진 옷을 차려 입은 사람들이 그를 방문해서 말했어요.

우리 왕이 찾고 계신다. 어서 목욕을 재계하고 가장 좋은 옷으로 갈아입고 따라오시게나.”

어리둥절하며 따라간 그에게 더 황당하고 당혹스러운 일이 벌어졌습니다.

왕께서 아주 어려운 명령을 내리셨거든요.

아름다운 은반지 하나를 만들어 내가 큰 승리를 거두거나 기쁨을 억제치 못할 때에는 자만하지 못하도록,

또 반대로 큰 절망이나 슬픔에 잠겼을 때에는 용기를 줄 수 있는 그런 글귀를 새겨 넣도록 하여라.”

집으로 돌아온 은세공사는 왕의 분부를 따라 일단은 반지를 만들었어요.

그 반지는 어느 누구도 흉내 낼 수 없이 너무나 아름답고 특별하게 만들어졌어요.

하지만 은세공사는 무엇을 새겨야 할지 생각해내지 못했어요.

식음을 전폐하고 글귀를 생각해봤지만 고민을 하면 할수록 머리는 텅텅 비어갔지요.

몸도 마음도 점점 말라가며 더 이상 자신의 힘으로 글귀를 생각해낼 수 없다고 판단한 은세공사는 결국 지혜롭기로 소문난 왕자에게 찾아가 도움을 청했어요.

왕자는 그의 이야기를 듣자마자 싱긋 웃으며 한 글귀를 적어주었고, 은세공사는 그 글귀를 반지에 새겨 왕에게 바쳤습니다.

왕은 만면에 환한 웃음을 짓고 은세공사를 극찬하며 온갖 귀한 것들로 상을 내려주었답니다.

 

반지에 쓰인 그 글귀는 바로 THIS TOO SHALL PASS AWAY”, 이 또한 지나가리라였어요.

 

사랑하는 두레학교 친구 여러분~

요즘 어떻게 지내고 있나요? 안녕들한가요?

저는 요 근래 몇 년 동안 저의 삶의 키워드로 균형을 묵상하며 살고 있어요.

어떤 것에도 치우치지 않고 중도를 지키며 살아가는 것이 참 어렵더라고요.

여러분도 알다시피 저는 감정을 강하게 표출하는 성격이잖아요?

이 나이 (27) 먹도록 일희일비 하는 것이 부끄러워서 초연함을 배우고 싶었거든요.

올해 특히 이 또한 지나가리라라는 말이 참 많이 떠올랐어요.

힘든 일이 있을 때마다, 반대로 너무나 기쁜 일이 있을 때마다 저를 참 겸손하게 해주는 말인 것 같아요.

아무리 기쁜 순간도 시간이 지나면 퇴색되기 마련이고, 아무리 슬프고 어려운 일도 지나가기 마련이죠.

하나님 안에서 평안과 평화를 누리며 그 어떤 일에도 흔들리지 않고 겸손히 천국 소망을 품는다면 우리의 삶은 안정되고 행복할거에요.

수학이나 자본론 등 새로운 개념으로 인해 혼란에 빠진 7학년들,

2병이라는 말이 왜 생겼는지 스스로 공감할만한 8학년들,

몽골에서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돌아와 현자타임을 맞은 9학년들,

고등과정의 무게를 한껏 느끼고 있는 10학년들,

해도 해도 끝이 없는 학업과 과제의 늪에 빠진 11학년들,

입시를 고작 한 달 여 앞두고 있는 우리 12학년들...

그리고 간혹 구름 위를 걷고 있는 듯한 큰 설레임과 기쁨 속에 살고 있는 누군가들에게 외칩니다!!

 

이 또한 지나가리라!!!!

   

*학사일정

 

108() 가을체육대회

1019() 2020 입학설명회

1024() 교사 연구의 날

1025() 3마당 평가

 

*안내사항

 

1. 가을체육대회

이번 화요일에 드디어 중고등 가을체육대회가 열립니다. 두레도, 두레별 색깔도 모두 정해지고 이제는 최선을 다해 즐길 일만 남았네요.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공동체가 하나 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선배들과 중고등 분위기에 어색함을 느낄 6학년 친구들을 활짝 웃는 얼굴로 맞아주자구요~!!

두레별 색깔은 아래와 같습니다. 두레별로 같은 색의 상의를 입고 오시면 됩니다^^

1두레 - 검정색 / 2두레 - 빨간색 / 3두레 - 하얀색 / 4두레 - 파랑색

 

2. 한글날 맞이 기념행사

109일은 한글날입니다. 그저 공휴일이라고 좋아하기만 하는데서 벗어나 하나님께서 우리 민족에게 주신 한글의 소중함을 되새겨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지기를 바랍니다. 우리말 교과에서 관련하여 <두레 뜻풀이 사전 만들기> 행사를 마련하였습니다. 각 학년별로 교과시간을 통해 진행됩니다.

지금까지 무심코 써 온 단어의 의미와 용례를 정확하게 생각해보고 익숙한 단어의 의미를 두레 문화의 맥락 안에서 주체적으로 재창조해보며 지금까지 배워온 가치들을 공동체 안에서 새롭게 공유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3. 자발적 불편 실천하기

하나님께서 우리를 위해 창조하신 아름다운 자연을 힘써 지키는 두레인이 됩시다!!

1) 손을 닦을 때는 휴지 대신 자연건조나 손수건 이용하기(핸드타월 사용하지 않아요.)

2)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 이용하기

3) 종이컵 대신 개인 컵 사용하기

4) 쓰레기 분리배출 잘하기(비닐도 분리배출)

5) 잔반 남기지 않기


박윤아 19-10-06 18:23
 
이 또한 지나가리라:)
배하람 19-10-06 19:46
 
네~!
신지윤 19-10-06 21:26
 
네^^
박영채 19-10-07 08:11
 
네^^
감사합니당♡♡
주치윤 19-10-08 22:38
 
김현성 19-10-09 19:16
 
네^^
 
   
 

ηб
óġ óħ ̸Ϲܼź